증권

전체기사 보기

[Biz안테나] 미래에셋대우, 베트남 다낭에 이어 붕 타우(Vung Tau) 지점 오픈

미래에셋, '바이 베트남(Buy Vietnam)' 행보에 가세

지난 24일(현지시간) 미래에셋대우 베트남 붕 따우지점 개소식에서 참석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. (사진=미래에셋대우 베트남) 미래에셋대우가 베트남 다낭에 이어 붕 타우(Vung Tau)에 지점을 오픈했다. 붕 타우에서 해상 145km 떨어진 곳에서 대규모 원유와 가스가 발견되는 등 베트남 신흥 경제거점으로 떠오르고 있는 곳이다. 미래에셋대우는 지난 24일(현지시간) 베트남 신흥 경제거점으로 떠오르고 있는 붕 타우에 지점을 열었다. 지난 17일 다남 지점을 개소한 지 일주일만이며, 올들어 두번째로 지점 오픈이다. 이에 따라 미래에셋대우는 베트남에서 총 6개 지점을 운용하게 됐다. 미래에셋대우는 베트남 내 네트워크 확대를 토대로 로 파생상품 등 투자은행(IB) 시장 진출도 노린다는 계획이다. 국내 증권사 중 가장 먼저 베트남 시장에 진출한 미래에셋대우는 베트남 진출 이후 두 차례 증자를 통해 현지법인 자본을 2177억원까지 늘렸다. 이는 자본금 기준으로 베트남 현지 증권사 70여개 중 3위권 수준이다. 지난해 말에는 파생상품 라이선스도 취득했다. 미래에셋측은 "석유와 가스, 항만, 관광 등을 중심으로 경제 발전의 잠재력이 많아 금융 상품에 대한 투자 수요



포토